언론보도
> 소식 > 언론보도

[데일리임팩트] [영상] “채 상병 사망, 오직 국회만 진상 규명 가능”

작성일: 2024-02-07조회: 70

더불어민주당과 시민단체가 해병대 채 상병 사망사건 국정조사를 촉구하는 2만여명 시민의 연대서명을 들고 국회를 찾았다.

더불어민주당 해병대원 사망사건 진상규명테스크포스(TF)와 군인권센터, 민주사회를 위한 변호사모임(민변), 참여연대 등은 7일 국회 본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필요한 요건은 모두 갖추었고, 김진표 국회의장의 결단만 남았다”며 목소리를 높였다.

이들은 회견문을 통해 “임성근 전 해병대 1사단장을 위시한 지휘관들의 책임을 덮으려던 수사 외압의 실체가 계속 밝혀지고 있다”며 “특히 ‘절대 통화한 적 없다’고 부인하던 대통령실 관계자들과 해병대 사령관의 통화 내역도 나왔다”고 밝혔다. 

https://www.dailyimpact.co.kr/news/articleView.html?idxno=111051 

주소: (우: 04057) 서울특별시 마포구 신촌로14길 20 (노고산동54-64) 태인빌딩 4층 전화: 02-7337-119 팩스: 02-2677-8119
기관명: 군인권센터(대표: 소장 임태훈) 고유번호: 101-80-06648

Copyright © 2006 군인권센터 All rights reserved.
후원계좌
국민 00993704013027 (예금주: 군인권센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