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 소식 > 언론보도

[연합뉴스] 군인권센터 "인권위원이 군사망 유족 탄압…유엔에 진정"

작성일: 2023-11-09조회: 79

국가인권위원회(인권위) 상임위원들이 군 사망사고 유족을 상대로 경찰에 수사를 의뢰하자 군인권센터가 '인권옹호자에 대한 탄압'이라며 유엔 특별보고관에게 문제를 제기했다.

군인권센터는 지난 3일 유엔 인권옹호자 특별보고관, 표현의 자유 특별보고관, 진실·정의 특별보고관에게 최근 군 사망사고 유족과 인권위원들 사이에 있었던 상황을 설명하는 추가 진정 서류를 제출했다고 9일 밝혔다.

센터는 인권위가 고(故) 윤승주 일병 관련 진정 사건에 대해 '보복성 각하' 결정을 했고 김용원·이충상 상임위원은 인권위원장을 항의 방문하려던 유족을 수사의뢰했다며 "인권 활동가들에 대한 공격이 구체적 형태의 위협으로 가중되고 있다"고 주장했다. 

https://www.yna.co.kr/view/AKR20231108152900004 

주소: (우: 04057) 서울특별시 마포구 신촌로14길 20 (노고산동54-64) 태인빌딩 4층 전화: 02-7337-119 팩스: 02-2677-8119
기관명: 군인권센터(대표: 소장 임태훈) 고유번호: 101-80-06648

Copyright © 2006 군인권센터 All rights reserved.
후원계좌
국민 00993704013027 (예금주: 군인권센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