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홈 > 소식 > 언론보도

[서울신문] 공군 15전투비행단 성폭력 여군 하사 또 다른 상급자에 성폭력 피해

작성일: 2022-08-04조회: 13

군인권센터 부속 군성폭력상담소는 15비 소속 A원사가 지난해 피해자인 B하사에게 40대인 자신의 동기와 사귀라며 ‘너는 영계라서 괜찮다’는 성희롱 발언을 했다고 주장했다.

A원사는 B하사가 야간 근무 중일 때도 술에 취해 전화하는 등 저녁 시간에도 업무 외적인 연락을 하는 경우가 잦았다고 군인권센터 측은 설명했다.

A원사는 B하사의 성폭력 피해 신고 사실을 가해자에게 알려줬다는 의혹도 받고 있다. 이에 B하사는 A원사를 공군 수사단 제1광역수사대에 신고했으나 A원사는 불기소 의견으로 군검찰에 송치됐다. 

https://www.seoul.co.kr/news/newsView.php?id=20220804500117&wlog_tag3=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