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홈 > 소식 > 언론보도

[연합뉴스] "공군, 성추행 피해자 갈라치기…하급자 방패막이 삼아"

작성일: 2022-08-03조회: 14

군인권센터는 낮은 계급의 하사가 강경하게 얘기하는 게 현실적이지 않다고 본다"며 "뒤에서 (공군 측이) 조종하고 있는 게 아닌가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공군은 C 하사를 방패 삼아 이 사건과 관련한 보도 일체를 통제하려 하고 있다"며 "이런 행태는 명백한 2차 가해이기도 하다"고 했다. 

https://www.yna.co.kr/view/AKR20220803073200004?input=1195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