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홈 > 소식 > 언론보도

[한겨레] 국방부, 공군 중사 성추행 수사에 ‘특임검사’ 첫 도입

작성일: 2021-07-14조회: 13

그러자 군인권센터는 12일 이번 사건에 대한 중간 보고서에서 “전 실장을 위시한 군 수사조직이 항명을 불사하며 조직 보위를 위해 목숨 걸고 수사를 방해하고 있지만 국방부장관은 대책이 없어 보인다”고 호되게 비판했다. 결국, 서욱 국방장관은 ‘부실 수사’에 대한 비난을 이기지 못하고 유족들의 제안을 수용하는 결단을 내릴 수밖에 없었다. 임태훈 군인권센터 소장은 “국방부가 특임검사를 임명한다고 했으니 일단 수사 진행 상황을 지켜보겠다. 하지만, 국정조사로 사건의 실체를 드러낸 뒤 특별검사를 임명해야 한다는 기존 입장엔 변함이 없다”고 말했다.

원문보기:

https://www.hani.co.kr/arti/politics/defense/1003384.htm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