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홈 > 소식 > 언론보도

[연합뉴스] 군인권센터 "육군총장 남친·여친 발언, 직장내 성희롱"

작성일: 2021-05-04조회: 10

군인권센터(이하 센터)는 4일 신임 장교들에게 '실언'을 해 논란이 불거진 남영신 육군참모총장에 대해 "성희롱과 말실수도 구분하지 못하는 저열한 성 인지 감수성에 깊은 우려를 표한다"고 비판했다.

센터는 이날 논평에서 "남 총장의 발언은 부적절하고 엄연한 직장 내 성희롱"이라며 "농담으로 긴장감을 풀어주려는 의도였다 해명하는 행태는 전형적인 성희롱 가해자의 태도와 같다"고 지적했다.

남 총장은 지난달 21일 전남 장성 육군 상무대에서 200여 명의 신임 장교를 대상으로 훈시를 하면서 "여러분들 여기서 못 나가고 있을 때 여러분들 여자친구, 남자친구는 다른 사람을 만나고 있을 거다"라는 발언을 했다. 

https://www.yna.co.kr/view/AKR20210504129300004?input=1195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