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홈 > 소식 > 언론보도

[경향신문] [속보]군인권센터 "계엄령문건 수사은폐 의혹 입증할 녹음파일 있다"

작성일: 2019-11-08조회: 18

군인권센터가 전익수 전 특별수사단장(대령)의 ‘계엄령 문건 수사 은폐 의혹’을 뒷받침할 특수단 군검사들의 통화녹음을 입수했다고 밝혔다.

앞서 전 전 단장이 의혹을 전면 부인하며 법적 대응을 예고하자 ‘구체적 물증’이 있다며 재반박에 나선 것이다. 군인권센터는 “특수단 고위급 장교들이 군검사를 상대로 제보자 색출 움직임을 보이고 있어 녹음 파일이나 녹취록은 공개할 수 없다”고 했다.

군인권센터는 “복수의 특별수사단 소속 군검사들로부터 2018년 8월 당시의 통화녹음 파일을 확보했다”고 했다. 센터에 따르면, 이 파일에는 군 검사들이 전 전 단장의 부실수사와 수사은폐로 훗날 조사대상이 될 수 있다는 두려움을 표현하는 내용이 포함돼있다.

원문보기: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id=201911081349001&code=940100